서울시 강서구 스마트도서관 및 무인민원발급기 설치 예고

강서구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오는 6일 서울시 강서구는 구청 본관 앞 휴게쉼터에 스마트도서관과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하고 24시간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스마트도서관은 자판기 형태의 무인화기기로 강서구립 도서관 회원이라면 누구나 이용 가능할 전망이다. 500여권의 다양한 도서가 비치돼 있어 시간에 상관없이 책을 빌릴 수 있는 것은 물론, 기계 하단부에 휠체어를 사용하는 주민과 어린이를 위한 전용 키패드가 별도로 준비돼 있어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도서는 1인당 최대 2권, 14일 이내로 대여가 가능하며 반납은 대출받은 스마트도서관에서만 가능할 전망이다. 또 구는 무인민원발급기도 이전 설치해 함께 운영한다. 기존 무인민원발급기는 구청 본관 로비에 설치돼 있어 청사출입이 통제되는 야간과 주말에는 이용에 불편함이 많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으로는 이런 불편함 없이 86종의 민원서류를 무인민원발급기를 이용해 발급받을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