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고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는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54회 프랜차이즈 창업 박람회 2020’에 참가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박람회에서 바로고는 B2B(기업 대 기업) 브랜드 및 일반 가맹점을 대상으로 맥도날드, 버거킹, KFC, 롯데리아 등 2만7천여 개 제휴 업체에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며 얻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배달 서비스 컨설팅 정보를 제공한다. 바로고 허브(지사) 창업 상담도 가능하다.

무엇보다 4일에는 류재민 바로고 크리에이티브 그룹장이 ‘성공 창업을 위한 필수 정보: 배달 전문가가 알려주는 딜리버리 컨설팅’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하기로 예정돼 관심을 모은다.

바로고 류재민 크리에이티브 그룹장은 “2020 외식 트렌드 키워드로 편리함과 프리미엄을 추구하는 ‘편리미엄 외식’이 꼽힌 만큼 배달 서비스가 주목받고 있는 상황”이라며, “바로고 홍보 부스에 내방해 외식 트렌드와 배달을 통한 수익 창출 비법 등 유익한 정보를 얻어 가시길 바란다”고 의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