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탁 지난 연말 아동양육시설 대상 에어컨 및 세탁기 청소 봉사활동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지난 연말 에어컨 세탁기 청소 브랜드 에어탁은 첫 번째 자원봉사 활동을 위해 아동복지시설 송죽원 등을 방문한 사실이 알려져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송죽원은 지난 1946년 10월에 설립된 사회복지법인 아동양육시설로 현재 45명의 아동들이 생활하고 있는 곳이다. 에어탁의 이번 에어컨 세탁기 청소 봉사활동을 통해 아동들에게 보다 청결하고 건강한 생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에어탁 강동지사 조정희 대표는 “우리가 가지고 있는 작은 기술로 아픔 있는 아동들에게 쾌적한 생활 환경을 제공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보람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송죽원 권명심 원장은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청소 브랜드 에어탁은 일자리 취약계층에 청소 기술과 사업 노하우를 전수해 소외된 이웃들이 경제적 자립을 이룰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준비하는 중이다. 또 정직한 청소와 깨끗한 청소를 슬로건으로 내세우며 사업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