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XLH 화서역 일대 ‘창업지원 시설 및 행복주택’ 건설 협력

수원시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지난달 31일 경기도 수원시에 따르면 화서역 인근 화서공영주차장 일대가 국토교통부 주관 ‘2019년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사업’ 공모에서 청년 창업공간과 주거공간을 연계한 직주 근접형 ‘창업지원 주택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화서공영주차장은 현재 7864㎡ 부지에 주차장 용도로만 사용 하고 있다. 수원 화서 창업지원 주택 사업은 수원시, LH(한국토지주택공사), 대유평 지구단위계획 제안자인 KT&G가 함께 추진할 방침이다. 시는 주차장 부지를 제공하고, LH가 500억원가량을 들여 500호 규모의 행복주택을 지을 계획을 세웠다.

KT&G는 350억원을 투자해 사업부지에 환승주차장(300여면 규모)을 짓고, 대유평 지구단위계획 지구와 연결하는 보행 육교도 설치할 방침이다. 대유평 지구는 옛 연초제조창 부지로 화서 창업지원 주택사업 부지와는 도로를 사이에 두고 50여m가량 떨어져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KT&G가 공동주택·상업시설로 개발하겠다는 사업제안서를 수원시에 제출하면서 화서공영주차장에 환승주차장 건립과 보행 육교 설치를 제안했다. 수원시와 LH는 이른 시일 내에 협약을 체결하고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본격적으로 창업지원 주택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2021년 착공해 2022년 말 완공을 목표로 삼았다.

수원시는 화서 창업지원 주택사업이 완료되면 창업과 주거를 아우르는 복합개발사업의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 중이다. 사업 대상지는 반경 5㎞ 안에 성균관대, 아주대, 경기대 등 3개 종합대학이 있고, 고색산업단지와 삼성디지털단지도 가까워 배후 수요가 풍부한 것으로 전해진다.

또 대유평 지구 내에 숙지공원·서호공원·여기산 공원·서호꽃뫼공원 등 대규모 근린공원과 다수의 초·중·고등학교가 있어 주거 환경이 좋고 화서역·수원역·서수원버스터미널 등이 가까워 교통도 편리한 특징을 갖췄다.

한편, 기우진 수원시 도시계획과장은 “사업대상지 주변 교통인프라가 우수해 신분당선까지 연장되면 강남·판교·분당·광교·화서역이 벤처기업 축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