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섹션 TV 스타들의 ‘부동산 제테크’ 공개

MBC 섹션TV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지난 26일 밤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억소리나는 부동산 스타들과 그들의 재테크 방법에 대해 소개하면서 눈길을 끌었다.

먼저 배우 하정우는 현재 건물 다섯 채를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정우는 지난해 강서구 화곡동에 위치한 건물, 강원도 속초에 위치한 건물을 매입한 것에 이어 올해 송파구와 종로구에 위치한 건물을 추가로 매입했다. 최근에도 이대 앞 건물까지 매입해 334억 상당의 부동산 자산을 보유하면서 관심을 모았다.

이를 통해 부동산 전문가는 “하정우 씨의 투자 스타일이 안정된 수입, 세입자의 업종을 중요시하여 부동산을 매입하는 스타일”이라며, “젊은 층의 수요가 많은 곳이나 유명 프랜차이즈가 있는 곳을 주로 선택한다”고 말했다.

또 서장훈은 서초동과 흑석동, 홍대에 위치한 건물을 매입하며 총 470억 원대 부동산을 보유한 것으로 전해진다. 부동산 전문가는 “서초동에 있는 건물을 28억 원대에 매입했는데 현재 230억 원이고, 흑석동 건물도 50억 원 대에 매입했는데 현재 100억 원이 넘는다”며 높은 시세차익을 남겼다고 말해 놀라움을 더했다.

이밖에 방송에서는 배우 송승헌, 권상우, 전지현 등 탑스타들의 부동산 매입 절차 등을 자세히 전달하며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정보를 제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