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당진시 전국 청년창업경진대회 ‘성공적 개최’

당진시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지난 23일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당진시 전국 청년창업경진대회가 본선대회를 끝으로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당진시가 주최하고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관한 전국 청년창업경진대회는 창업 아이템을 가진 청년을 발굴해 창업을 돕기 위한 행사로 올해 대회에는 모두 115개 팀이 다양한 창업 아이디어를 제출허면서 눈길을 끌었다.

이날 본선 무대에는 전체 115개 참가팀 중 1, 2차 심사를 거쳐 선정된 20개 팀이 참가했으며 본선대회는 아이디어 발표와 축하공연, 심사평, BJ엣지의 청년 주제 강연에 이어 결과발표와 시상순으로 펼쳐졌다.

특히 심사는 전문가 평가 외에 청중 평가단 100명의 평가결과도 함께 반영돼 눈길을 끌었다. 평가결과 ‘저개발국의 지속적인 수인성 질병 예방을 위한 물 살균기’아이디어를 발표한 오환종 씨가 대상을 수상해 1000만원의 상금을 받았으며, ‘일화용 명찰 대신 새로운 디바이스 커넷판’아이디어를 발표한 이상훈 씨와 ‘글자 블럭 펀드’를 출품한 김형기 씨가 상금 500만원과 함께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당진시 관계자는 “해를 거듭할수록 청년들의 우수한 창업 아이템들이 많이 발굴돼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며, “청년들의 아이디어가 창업으로 이어져 청년의 꿈이 실현될 수 있도록 시에서 적극 돕겠다”말했다.

한편 당진시는 창업경진대회에 입상한 아이디어에 대해서는 내년 준공 예정인 청년타운을 통해 실제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을 세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