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구해줘 홈즈’ 소소한 부동산 정보 오락 예능으로 각광

MBC '구해줘 홈즈' 방송화면 캡처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구해줘 홈즈’가 재미와 정보력을 동시에 전달하면서 많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 15일 방송된 내용에서는 김포를 방문한 장동민, 김가연, 노홍철, 박지윤 등 출연진들이 기러기 가족의 합가를 위한 매물찾기에 나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출연자 김가연은 오랜기간 김포시에 거주하면서 현지의 다양한 매력에 심취한 사실을 전하기도 했다.

실제 촬영 동안 주민들이 김가연을 향한 친근감을 표시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가연 역시 김포 주민으로서 자신감을 나타내면서 기대감을 높였다.

부동산 관련 대책이 쏟아져 나오고 있는 가운데, 가볍게 즐기면서 볼 수 있는 예능프로그램에서 부동산 정보를 다루면서, ‘구해줘 홈즈’의 재미와 정보력 전달을 애청하는 시청자들은 앞으로도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