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방과후 아카데미 전국 최우수’ 등극

군산시청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지난 17일 전북 군산시는 군산청소년문화의집이 여성가족부가 주관한 2019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종합평가에서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여성가족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룩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종합평가는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기본지원형 운영기관 158개소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사업관리 역량, 사업운영성과, 행정참여도, 기관장 참여 기여도 등 평가 영역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청소년창업교실 및 지역사회 인프라 구축을 통한 운영지원 실적이 높은 평가를 받으며 주목 받았다.

한편,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희망터는 중학생 1~3학년을 대상으로 여성가족부와 전라북도, 군산시의 지원으로 청소년들의 건강한 방과후 활동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전문체험 및 학습지원, 생활관리 등 종합서비스를 지원하는 국가정책 사업으로 전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