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유, 초기창업자 판로개척 일환 ‘B2B캠퍼’ 개최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17일 와이즈유(영산대학교) 초기창업패키지사업단은 최근 양산 통도환타지아에서 ‘2019년 지역창업자 상부상조 판로개척 B2B 캠프’를 개최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캠프는 경남 지역 초기창업기업들의 성공적인 시장진입에 필수요소인 판로개척 지원을 위해 마련됐으며 42개 참여기업들과 시장전문가 등 총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 개최된 것으로 알려졌다.

행사는 지역 소재 스타트업 참여기업 소개와 네트워킹이 주로 진행됐으며 기업 간의 업무협약(MOU) 123건, 참여 기업 간 구매계약 5건이 성사되면서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씨엘선박기술은 우현선박기술으로부터 3,500만원, 함초록은 위더스컨텐츠으로부터 1,100만원, 에스티컨설팅은 케이뷰티코스메틱으로부터 8,000만원 등 총 1억 7,100만원의 구매계약과 28건의 구매의향을 체결하는 성과를 기록하며 집중 조명 받았다.

여석호 초기창업패키지사업단장은 “창업기업들간의 정보교류와 협업이 중요하다”며 “창업기업들이 데쓰 밸리(Death Valley) 고비를 넘어가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판로개척과 관련기업들과의 매칭 협력을 도와주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한편, 와이즈유 초기창업패키지사업단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행사를 개최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