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기보벤처캠프’ 참여기업 모집 나서

기술보증기금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최근 기술보증기금이 30년간 축적한 창업지원 경험을 바탕으로 스타트벤처기업 육성에 나서는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6일 기술보증기금은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갈 역량 있는 혁신창업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제6기 ‘기보벤처캠프’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전했다. 기보벤처캠프는 기보가 그간 축적한 기술창업 지원 경험을 바탕으로 민간 액셀러레이터 등과 협업해 혁신창업기업을 스타벤처기업으로 집중 육성하는 프로그램의 하나다.

기보는 내년 1월 17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제6기 참여기업을 모집할 예정이다. 대상기업은 창업 후 3년 이내의 혁신창업기업(예비창업자 포함)이다. 1차 서류평가와 2차 PT평가를 통해 50개 내외 기업을 선정, 최종 선정기업을 2월 말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계획을 세웠다.

참여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에는 맞춤형 성장전략 수립을 위한 컨설팅, 성공기업인 등 분야별 전문가와 연계한 멘토링 투자유치 기회 및 민간 벤처캐피탈(VC)과의 네트워킹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며 모든 프로그램은 전액 무료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수료기업에는 보증, 투자 등의 금융서비스와 벤처인증, 연구개발(R&D) 지원, 기술이전 등 비금융서비스를 패키지로 제공해 스타트업이 성공창업에 이를 때까지 지원할 방침을 세웠다.

기술보증기금 관계자는 “기보벤처캠프 참여기업 중 우수기업은 성장단계에 따라 최대 15억원의 보증을 받을 수 있는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 지원정책을 통해 기보벤처캠프 우수 참여기업이 한국형 히든 챔피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