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신군 공무원 합창단 ‘그린하모니’, 창단 첫 공연 펼쳐

괴산군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최근 음악을 사랑하는 괴산군 공무원으로 구성된 ‘그린하모니'(단장 박해운 부군수) 합창단이 지난 10일 오후 7시 괴산문화예술회관에서 창단 후 첫 공연을 펼치면서 주목받고 있다.

‘그린하모니’는 이날 사공의 노래, 고향의 봄 등 총 13곡을 부르고, 플루트 연주도 선보이면서 관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직장생활에 활력을 주고 유연한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지난 4월 창단한 ‘그린하모니’는 현재 32명이 단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화요일마다 모여 맹연습 중으로 생업을 따로 가지고 있으면서 멋진 취미 생활을 병행하는 것으로 이목을 끈다.

한편, 괴산군 공무원 합창단 ‘그린하모니’의 이번 공연을 통해 딱딱한 공직사회에서 의미 있는 행보를 보여준 만큼 차후 어떤 긍정적인 효과로 이어질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