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 기업은행, 퇴직연금 ‘최적금리 자동매수’ 도입해

기업은행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지난 11일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이 퇴직연금 수익률을 높이고 퇴직연금 가입자의 운용관리 편의성도 높일 수 있는‘최적금리 자동매수(포괄 운용지시)’를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최적금리 자동매수(포괄 운용지시)’는 가입자가 퇴직연금 운용상품의 종류·비율 등을 지정하면 입금 또는 상품 만기 시에 최적금리 상품을 자동으로 매수하는 운용지시 방법으로 잘 알려져 있다. 기존에는 퇴직연금 가입자가 가입 시점 또는 입금 시점에 운용상품을 특정한 것으로 보인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운용상품 지시, 수익률 등 퇴직연금 관리에 무관심하고 보수적인 투자성향을 가진 퇴직연금 가입자들의 수익률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향후 포괄 운용지시 대상 상품군의 다양화 등을 통해 제도를 활성화 할 예정”이라며 “고객 지향적인 수익률 관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기업은행은 영업점은 물론 인터넷·모바일뱅킹에서도 신청이 가능하도록 하고, 만기가 돌아오는 상품 또는 저금리 상품을 보유한 기존 가입자들에게는 녹취를 통해 운용지시를 변경할 수 있도록 해 운용관리의 편의성도 높인 것으로 평가받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