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비바청춘 창업지원 프로그램’ 수료 완료

정읍시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최근 정읍시가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청년창업가 양성을 위해 추진한 ‘2019 비바청춘 창업지원 프로그램’ 운영을 마치면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5일 정읍시는 수성동주민센터에서 총 8회차 교육 과정을 모두 이수한 28명에게 수료증을 수여하고 원도심 활성화 방안을 중점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비바청춘 창업지원 프로그램은 지역사회의 다양한 청·장년층에게 창업역량 강화를 통해 협동조합과 사회적기업 조직구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자생적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진행된 도시재생 주민역량 강화사업의 일환이다.

이날 수료식에서는 소상공인진흥공단 정읍센터장과 정읍시 소상공인연합회장이 예비창업자들에게 실질적인 창업지원 사항에 대한 설명이 진행됐다.

또한 새암로 상인회와의 간담회를 통해 현재 공실로 남아있는 원도심 빈 점포의 활용 방안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교환하는 시간도 이어졌다.

한편, 최낙술 도시안전국장은 “앞으로도 지역 내 예비 청·장년 창업자들의 안정정착을 돕고 지속적인 멘토링과 컨설팅을 통해 경쟁력과 자생력을 높여 나가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