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창업지원주택’ 입주 추천대상자 모집 단행

LH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지난 5일 창원시는 청년들의 창업지원을 위해 특화된 주거공간과 창업지원시설을 갖춘 ‘창원 반계 창업지원주택’의 입주 추천대상자를 모집한다고 전했다.

창업지원주택은 시세보다 낮은 임대료로 청년들의 안정적인 주거와 창업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지원시설 및 서비스가 결합한 ‘창업인 맞춤형 행복주택’이다. 창원시는 건립 부지 제공 및 입주 대상자 추천을, 한국토지주택공사는 건립 공사 및 운영을 담당할 예정이다.

경남 최초로 의창구 팔용동에 건립 중인 창업지원주택은 총 316세대규모이며 카페형 회의실, IR미디어룸 등의 창업지원시설도 갖춰질 것으로 보인다. 입주는 2021년 2월 예정이며 1인 창조기업 및 지역전략산업 분야 창업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창원시가 추천하는 입주대상자는 만19세 ~ 만39세 이하이어야 하며 제조업, 정보통신업,전문, 과학 및 기술서비스업 모든 분야의 창업자 또는 예비 창업자이다. 계약체결 시까지 해당 업종의 사업장이 창원시에 소재하고 이에 대한 사업자등록증 제출이 가능할 경우, 전국 누구나 신청 가능할 전망이다.

한편, 입주희망자는 16일부터 30일까지 창원시 신성장산업과에 방문해 서류를 접수하면 된다. LH는 1인 창조기업에 해당하는 사람을 대상으로 자체 공고 및 접수한다. 모든 입주 희망자에 대해 입주자격 충족 여부를 확인하고 입주자를 최종 선정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