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 ‘2019 창업인의 밤’ 마련

전북도청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지난 4일 전라북도와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이하 경진원)은 전주 그랜드힐스턴 호텔 5층에서 도내 창업자 간 정보교류 및 네트워킹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2019 창업인의 밤’ 행사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올해로 세 번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창업사업 참여자의 우호증진 및 상생협력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자리에는 송하진 전북도지사와 조지훈 경진원장을 비롯해 혁신형 기술창업 양성 프로젝트, 4050 행복창업 프로젝트, 창업자 사후관리 지원사업 등 7개 창업지원사업의 참여자 23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1부 행사에서는 창업유공 표창 시상과 창업기업 체험부스가 운영됐으며 2부에는 레크리에이션으로 행사가 펼쳐졌다.

이날 도지사상을 수상한 (주)에스와이테크(대표 한수용)는 특허 출원 등록(6건)의 성과를 통해 농업기술을 활용하면서 농약 중독 예방과 소득 증대에 노력했으며 (주)보트텍(대표 황수웅)은 태양광 LED 비상경보장치 개발을 통해 8명의 고용창출과 3억원 매출 증대 등 지역경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경진원장상에는 매출과 고용, 투자 등의 우수한 실적에서 두각을 보인 (유)손수다혜(대표 김다혜), (주)벌칸코리아(대표 박준선), 라이칸(대표 한상진), (주)큐브텍(대표 고주훈)이 수상의 영예를 가져갔다.

전북도는 이번 행사를 통해 창업사업 참여자 간 네트워킹 구축을 통해 정보를 교류하고 나아가 기업 성장 동력을 창출함으로써 창업의 시너지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송하진 도지사는 “도에서 창업 희망자들이 성공적인 창업에 이를 수 있도록 지역의 창업지원기관들과 함께 교육과 컨설팅, 창업자금 등을 지원하며 창업하기 좋은 생태계를 만들어 가겠다”고 의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