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인니 현지 48번째 매장 오픈 단행

롯데마트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28일 롯데마트는 지난 27일 인도네시아 자바섬의 주도인 반둥지역에 인도네시아 48호점이자 글로벌 186호점인 ‘찌마히점’을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찌마히점’이 위치한 찌마히시는 인도네시아 제 3의 도시인 반둥시의 위성 도시로 60만 인구가 거주하고 있으며  ‘땅꾸반 프라후’ 화산으로 유명한 곳이다.

수도인 자카르타보다 고지대로 서늘한 날씨 덕분에 휴양지로 현지인들에게 각광받고 있으며, 최근 우리나라에서도 배낭 여행족을 중심으로 인도네시아 여행 시 반드시 들러야 하는 명소로 손꼽힌다.

‘찌마히점’은 영업면적 1355평 규모의 단층 건물로, 찌마히시의 유일한 도매 매장이다. 주변호텔, 레스토랑, 카페 등의 상권을 고려해 식료품의 진열면적을 확대하고, 신선식품의 상품 수를 기존의 다른 매장보다 100품목 이상 늘린 것으로 더욱 주목받는다.

또 중심 상권 내 소매업체와 HORECA (Hotel, Restaurant, Café/Catering) 사업자들 수만 8000 여 개에 달해 찌마히시의 유일한 도매 매장으로써 오픈 전부터 많은 관심을 이끌어냈다.

롯데마트는 지난 2008년 12월, 인도네시아 마크로19개 점을 인수하며 대한민국 유통업체로는 처음으로 인도네시아 시장에 진출했다. 이후 2010년 8월에는 첫 소매점포이자 인도네시아 20호점인 ‘간다리아시티점’을 오픈했다. 이번에 오픈한 찌마히점으로 총 48개점이 되었으며, 연 내 빠칸사리점과 뜨갈점을 추가로 오픈해 총 50개의 점포망을 구축할 계획을 세웠다.

윤주경 롯데마트 해외사업본부장은 “롯데마트는 도매사업을 통해, 인도네시아 전역으로 상품을 효율적으로 공급하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며, “인도네시아 전국 물류 네트워크 구축은 향후 옴니채널의 기지로 전환, 새로운 사업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