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수와 친구들’, 오는 28일 두번째 EP 앨범 발표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27일 밴드 ‘정은수와 친구들’은 두번째 EP 앨범 <모든 그대>를 28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한다고 발표해 주목받고 있다. EP 앨범은 싱글보다는 수록곡이 많고 정규 앨범 보다는 적은 음반 발매 형태를 의미하며 요즘 음원 및 가요시장에서 많은 뮤지션들의 앨범 발매 형태로 손꼽힌다.

이번 앨범의 수록곡은 타이틀 곡 ‘그대였으면’을 비롯해 ‘그냥 집에 돌아와 버렸어’, ‘Oh my’, ‘안녕, 우리’ 등이 포함됐다. ‘모든 그대’는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를 주제로 제작됐으며 1집 앨범과 마찬가지로 모든 멤버들이 작곡, 작사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은수와 친구들은 “이번 앨범은 1집에 비해 대체로 차분하지만, 그 담담함에 녹아 있는 사랑과 따사로운 온기는 오히려 눈에 띌 정도로 강렬할 것”이라며, “이번 앨범을 통해 모든 사람들의 일상을 담고, 대중들에게 한 발짝 더 다가가 음악을 들려주고 싶다”고 앨범 발매 소감을 나타냈다.

한편, 이번 앨범은 정은수와 친구들이 2019년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최한 ‘2019 뮤즈온 프로젝트’에 선발, 진흥원으로부터 지원을 받아 제작된 것으로 전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