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부동산융합 창업지원센터’ 개소 발표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최근 한국감정원이 국내 부동산기업의 창업 및 성장 등을 돕는 전담 조직을 꾸리고 본격 운영에 들어가면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지난 26일 감정원은 대구혁신도시 본사에서 ‘부동산융합 창업지원센터’ 개소식을 가졌다고 전했다.센터는 민간과의 협업 등을 통해 산학연 협력, 혁신인재 양성 등 부동산과 관련한 창업 아이디어에서부터 ‘스케일 업’(scale up·스타트업 기업 중 빠르게 성장하는 고성장 벤처기업)까지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센터는 앞으로 ‘프롭테크’(Prop Tech·부동산자산(property) 및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AI·빅데이터 등 4차 산업기술이 결합된 부동산 서비스) 기업 등의 창업 및 교육 지원, 기술 및 연구성과 교류 등에 적극 나설 계획을 세웠다.

김학규 한국감정원장은 “민간 분야의 창업과 성장, 인재육성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고자 부동산융합 창업지원센터 문을 열었다”며, “앞으로도 감정원이 가진 부동산 분야 전문성을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가치 분야로 계속 넓혀나가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