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퍼창고 매장 신설…티몬, 리퍼상품 판매 확대 실시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26일 티몬은 리퍼상품의 지속적인 인기에 힘입어 매월 24일 진행하던 ‘리퍼데이’에 더불어 상시로 운영되는 ‘리퍼창고’ 매장을 신설한다고 전했다.

리퍼상품은 사용에는 문제가 없지만 외관상 흠만 있는 제품을 되살린 제품이다. 새 것과 다름없지만, 정가대비 큰 폭의 할인가로 판매할 수 있어 인기가 많다. 실제 티몬에서는 올해 10월까지 리퍼상품 판매가 지난해 동기 대비 74% 증가한 것으로 기록됐다.

티몬 리퍼데이는 고가의 전자제품 뿐만 아니라 패션, 가구, 도서 등 생활 전반으로 리퍼 상품을 다양하게 취급한다. 올해 리퍼데이에서 고객들이 가장 많이 찾은 상품을 판매량 순으로 분석한 결과, 1위는 가성비 무선이어폰인 ‘블루투스 5.0 무선 이어팟 I7S TWS’ 상품이 차지해 눈길을 끈다.

티몬은 ‘리퍼창고’ 매장을 신설해 리퍼상품 판매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이날도 다양한 리퍼 전자제품을 새롭게 오픈해 판매하는 중이다.

삼성갤럭시10 128GB S급 공기계 중고폰 상품이 57만9000원(100개 한정), 삼성갤럭시 9플러스 256GB S급 공기계 중고폰 상품은 39만9000원(100개 한정), 애플 아이폰8 256GB S급 공기계 중고폰 상품은 46만9000원(100개 한정)에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티몬 대표는 “중고는 다소 불안하고 새 상품은 가격이 부담스러운 고객들이 합리적 소비를 위해 리퍼상품을 찾는 경우가 많아졌다”며, “리퍼상품을 더 확대해 판매하고자 리퍼창고를 새로 오픈했다. 리퍼데이처럼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