빕스 등촌점 첫 근무 나선 ‘로봇요리사’에 이목 집중

LG전자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24일 CJ푸드빌은 LG전자와 공동 개발한 요리하는 로봇인 ‘클로이 셰프봇’을 국내 최초로 빕스 등촌점에 배치했다고 전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클로이 셰프봇은 라이브 누들 스테이션에서 고객이 메뉴를 주문하면 뜨거운 물에 국수를 데치고 육수를 부어 약 1분 안에 제공한다며, 24일 CJ푸드빌은 빕스 등촌점을 리뉴얼 오픈한다고 이같이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CJ푸드빌 관계자는 “로봇이 힘들고 어려운 업무를 분담함으로써 직원들은 사람만이 할 수 있는 정성스러운 고객 케어에 집중하고, 소비자는 보다 효율적이고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받게 하기 위해 미래형 기술을 도입하게 됐다”고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빕스프리미어’로 새롭게 문을 연 등촌점은 빕스 시그니처 플래그십 매장으로 알려져 있다. 스테이크는 엄격하고 까다로운 기준을 통과해 인증을 획득한 ‘블랙 앵거스’를 우드파이어 그릴에 조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