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티맥스와 공동으로 공공, 금융, 기업 클라우드 시장 공략 본격화

KT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지난 22일 KT는 티맥스소프트, 티맥스데이터, 티맥스오에스 등 티맥스 그룹 3사와 업무 협약을 맺고 공공, 금융, 기업 클라우드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전했다.

이번 협력은 국내 클라우드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공공, 금융, 엔터프라이즈 특화 솔루션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라고  KT는 설명했다. 우선 이번 협약으로 KT는 연내 클라우드 인프라와 티맥스 3사 솔루션을 결합한 서비스형 클라우드(SaaS)를 선보일 계획이다.

티맥스데이터의 DBMS인 ‘티베로(Tibero)’, 티맥스오에스의 서버용 운영체제 ‘프로리눅스(ProLinux)’, 티맥스소프트의 WEB/WAS인 ‘제우스(JEUS)’/’웹투비(WebtoB)’ 및 각 제품의 설치 및 업데이트 프로그램인 T-Up 등 5종을 우선 출시하고 향후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며 서비스도 추가 선보일 방침을 세웠다.

티맥스 소프트의 ‘제우스’는 국내 웹애플리케이션서버(WAS) 시장에서 4,000여 고객사를 확보하고 있는 제품이다. 또 티맥스데이터의 ‘티베로’는 국내외 주요 공공기관과 기업에 도입돼 국내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 업계를 선도하며 주목받고 있다. 티맥스오에스의 ‘프로리눅스’ 역시 최근 다양한 레퍼런스를 쌓으며 빠른 성장을 거듭해 나가는 중이다.

KT는 공공기관을 위한 클라우드 서비스인 G-Cloud를 구축(2015년)한 데 이어 금융사를 위한 VPC(중대형 금융사를 위한 가상 프라이빗 클라우드), FSDC(금융전용 클라우드 보안 데이터 센터) 등 다양한 금융 클라우드 상품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 지난 8월 금융 클라우드 이용 가이드라인을 충족한 금융 전용 클라우드 서비스를 출시하는 등 금융 부문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상품도 강화해 나가는 중이다.

한상욱 티맥스오에스 대표는 “티맥스의 주요 제품과 국내 대표 클라우드 인프라인 KT 클라우드를 결합한 서비스형 상품을 고객에게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KT와 지속 협력을 통해 퍼블릭 클라우드에서도 글로벌 기업과 비교해 차별화되고 효율적인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의견을 전했다.

또 이강수 KT 인프라서비스단 단장은 ”공공, 금융, 기업 등 특화 클라우드에 운영 노하우를 갖고 있는 KT와 티맥스의 협력으로 최적화된 맞춤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클라우드 시장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