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피폴라 김영소, 앵콜 단독공연 ‘Last Fantasy’ 12월 22일 열어

인터파크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호피폴라의 기타리스트 김영소가 연말공연을 개최하면서 눈길을 끈다.

지난 10월 첫 단독공연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앵콜 단독공연을 열게 된 김영소는 “팬 여러분의 멋진 커튼콜에 대한 화답으로 다시 한 번 힘을 내어 `Last Fantasy`를 열게 됐다.

20대를 맞는 저의 10대 마지막 순간을 여러분과 함께 같은 공간에서 울고 웃으며 보내고 싶습니다. 한층 더 다양한 곡들로 새롭게 준비했으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립니다. 12월 22일에 뵙겠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최근 ‘불후의 명곡’ 콘서트와 ‘슈퍼밴드’ 전국투어 등 엄청난 스케줄 속에서도 기타리스트 김영소로서의 모습을 팬들에게 보이기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고3인 김영소는 “올해 수능을 치른 수험생들이 볼 수 있게 되어서 더욱 감사하다”는 소감도 함께 나타냈다.

한편, 기타리스트 김영소의 앵콜 공연 ‘Last Fantasy’는 오는 12월 22일 일 오후 5시 성신여대 운정그린캠퍼스 대강당에서 개최되며, 티켓은 11월 18일 월 오후 6시 인터파크를 통해 단독으로 판매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