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트레이더스 부산 강서구 ‘명지점’ 18번째 매장 발표

이마트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최근 이마트는 오는 31일 부산 강서구 명지동 스타필스 시티 지하 2층에 트레이더스 명지점을 오픈한다고 전했다.매장 면적은 9190m²(2780평)것으로 알려진다.

특히 명지점의 경우 트레이더스 핵심경쟁력으로 꼽히는 식품부문을 강화한 것이 특징으로 작용한다. 실제 이마트에 따르면 전체 트레이더스 매출 중 신선 식품 비중이 40%에 달한다. 이에 따라 이마트는 트레이더스 명지점 델리 매장을 기존점 대비 30% 늘린 것으로 전해진다.

또 상권 특성에 맞게 30대 타깃 상품(MD)을 강화했다. 대형마트에서 보기 어려운 프라다, 버버리, 막스마라 패딩 등 유명 브랜드 병행수입 상품을 판매한다. 이외에도 금속탐지기, 잔디깎이 등 독특한 상품도 구비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마트 측은 이번 트레이더스 명지점 오픈으로 부산 강서구민들의 쇼핑편의성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 중이다.

노재악 이마트 트레이더스 본부장은 “부산 강서구에는 12만 명이 거주하고 있지만 대형상업시설이 전무해 주민들이 그간 원정쇼핑지을 가야했다”며, “이번 명지점 오픈으로 주민들의 쇼핑 편의성이 높아질 것이다. 차별화된 상품품질과 가격경쟁력을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