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주시, 오는 31일 교촌마을 광장 ‘버스킹 공연’ 실시

경주시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29일 경북 경주시는 오는 31일 교촌마을 광장에서 ‘10월의 마지막 밤 낭만을 함께 즐겨요!’라는 주제로 버스킹 공연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경주최부자민족정신선양회가 주최하고 교촌마을 주민협의회가 주관하는 이번행사는 다양한 공연으로 10월의 마지막 밤을 수 놓을 전망이다.

이번 행사는 평소 버스킹으로 ‘경주 최부자댁 흥을 나누다’라는 주제로 매주 일요일 공연하고 있는 지역 공연단체의 재능 기부로 펼쳐지며, 줌바댄스, 색소폰, 하모니카, 통기타, 대금, 팬플룻 등으로 구성돼 더욱 눈길을 끈다.

또 교촌마을 입점상가회에서 자발적으로 사회를 맡고 차와 음료, 떡과 어묵 부스를 후원해 교촌마을을 찾는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최부자 정신에 맞는 따뜻하고 훈훈한 시월의 마지막 밤 낭만을 함께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주낙영 시장은 “한옥마을의 그윽한 정취와 월정교 야경을 배경으로 한 아름다운 경주, 마을 다시 찾고 싶은 교촌마을로 거듭날 수 있도록 계속적으로 힘쓰겠다”며, “찾아오시는 모든 분들이 낭만이 있는 시월의 마지막 밤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