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학교, ‘창업의 꿈을 꾸다’ 주제로 창업캠프 열어

제주대학교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28일 제주대학교 공학교육혁신센터는 제주특별자치도 지원으로 지난 25~27일 제주항공우주호텔에서 창업에 관심이 공학교육혁신센터 창의융합 캡스톤디자인 팀과 스마트관광 산업체 프로젝트 팀을 대상으로 ‘2019 TBM(Tech Business Modeling) 창업캠프’를 개최했다고 발표했다.

행사는 팀별 아이디어와 작품을 어떻게 하면 상품화하고 창업을 할 수 있을까를 주제로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창업캠프는 기술의 사업화 과정 및 Startup(창업) 생태계를 이해하고 기술 사업을 설계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보인다.

이를 통해 프로그램은 창업회사의 소개자료 작성 및 발표, 사업계획서 작성, 자금조달 전략 수립, 조직 관리 이해, 지식재산권의 이해 외 모의 창업 프로젝트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신용보증기금의 윤응식 심사역을 초청, ‘신용보증기금의 Startup 지원소개 및 투자유치 핵심 포인트‘ 특강을 통해 투자유치의 성공과 실패담, 투자현황 등의 특강을 진행해 참가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는 중이다.

참가 학생들은 마케팅 및 자금조달 전략을 수립하고 사업계획서를 작성하는 등 사업화를 위한 팀 프로젝트를 수행해 모의 투자설명회에서 투자를 받는 방식으로 평가를 받았다. 이를 통해 최우수 1팀, 우수 1팀, 장려 4팀이 선정돼 상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안기중 센터장은 “이번 TBM 창업캠프가 학생들에게 취업만이 아닌 창업이라는 새로운 진로를 소개하고, 제주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Startup이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이 됐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