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인제 자작나무숲’ 속 문화공연 준비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최근 산림청(청장 김재현)이 숲을 방문하는 국민에게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 공연 문화 확산을 위해 개최한 ‘2019년 숲 속 문화공연’의 올해 마지막 공연이 오는 오는 26일에서 27일까지 이틀 간 강원도 ‘인제 자작나무 숲’에서 열리게 될 전망이다.

숲 속 문화공연은 국민들이 숲을 좀 더 가까이에서 친숙하게 느낄 수 있도록 산림청이 추진한 문화 공연으로 지난 8월27일 경기도 가평 국립유명산자연휴양림에서 첫 공연을 시작해 총 20회의 공연이 전국 14개 자연휴양림과 국립수목원 등에서 진행된 바 있다.

인제 자작나무 숲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지친 당신 안아드릴게요’라는 주제로 숲을 찾는 국민들에게 쉬어가는 사색공간을 제공하면서도 심신의 활력을 불어 넣어주는 활동으로 구성되면서 눈길을 끈다. 특히 발라드, 탭댄스, 마술 등 다채로운 공연이 주말 오후 1시에서 2시까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미라 산림복지국장은 “지난 18일 산의 날을 맞아 숲은 내 삶, 숲울 국민의 품으로 돌려주기 위한 다짐의 시간을 가졌던 만큼 산림청은 앞으로도 숲이 국민에게 다가가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며, “깊어가는 가을, 자작나무 숲에서 펼쳐지는 이번 숲 속 문화 공연이 관람하는 국민들에게 행복한 휴식의 시간과 소중한 추억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