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미국 서부 ‘부동산투자 세미나’ 마련

신한은행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지난 21일 신한은행은 서울 강남구 역삼로 소재 신한아트홀에서 미국 서부지역 부동산에 대한 투자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이번 세미나에서 신한은행은 참가한 고객들에게 해당 지역 부동산 매물들을 소개하고 거래 절차와 유의사항들을 안내하는 한편 미국 부동산 관련 세금 제도, 해외부동산 투자 신고 및 송금 절차 등 유용한 정보들을 제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신한은행은 구체적인 정보를 고객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이번 세미나를 미국 현지법인 ‘아메리카 신한은행’과의 협업을 통해 진행하면서 관심을 모았다.

참가 고객들은 미국 부동산 담보대출, 한국 소재 자산 연계 대출 등 투자자들이 활용할 수 있는 금융상품 정보를 제공받았으며 강사로 참가한 한·미 택스 포럼 소속 변호사 및 회계사를 통해 실제 투자 사례들도 생생하게 전해 듣는 계기를 마련했다.

한편,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로스앤젤레스를 중심으로 미국 서부 지역 부동산 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해당 고객들에게 적합한 솔루션을 제공하고자 투자 세미나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해외 부동산 투자에 관심있는 고객들에게 꼭 필요한 정보를 적시성 있게 제공하고 관련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