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찾아가는 에너지 공연’으로 어린이 대상 에너지 및 환경 문제 이해 도와

서울시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서울시가 유치원‧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에너지 공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전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해당 공연은 아이들에게 쉽게 에너지와 환경 문제에 대해 이해시키기의 일환인 것으로 전해진다.

15일 서울시에 따르면 찾아가는 에너지 공연은 에너지 교육 프로그램과 연계해 28일부터 12월 15일까지 진행될 전망이다.

6~7세의 유아를 대상으로 하는 에너지 공연은 ‘인형극 공연’이다. 인형극 공연은 ‘펭펭이와 함께 지구 지키기’를 주제로 펼쳐진다. 특히 인형극 공연은 교육용 차량 ‘해로’ 체험과 연계해 아이들이 재미와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구성돼 눈길을 끈다.

초등학생을 대상으로는 기후변화의 원인과 에너지 절약 실천 방법에 대해 주인공 코리와 함께 알아볼 수 있는 ‘에너지 복화술 공연’을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찾아가는 에너지 공연은 16일 오전 10시부터 원전하나줄이기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공연 신청을 받을 방침이다. 인형극 공연은 30회, 에너지 복화술 공연은 20회 선착순으로 접수된다.

한편, 이번 공연과 관련해 김연지 서울시 에너지시민협력과장은 “아이들이 어린 시절부터 자연스럽게 에너지와 환경문제에 대해 관심을 갖고, 생활 속에서 에너지 절약과 환경보호를 실천할 수 있도록 흥미롭게 프로그램을 구성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