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성우 토미나가 미나, 메탈슬러그 인피니티 ‘소피아’ 낙점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14일 이꼬르는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 중인 방치형 RPG ‘메탈슬러그 인피니티’의 주연급 캐릭터인 ‘소피아’의 음성에 성우 ‘토미나가 미나’를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메탈슬러그 세계관에서 정규군 교관을 맡고 있는 ‘소피아’는 상황에 따라 때로는 엄격하게 때로는 친구 같이 병사들을 훈련 및 지도하는 엘리트 교관으로 캐릭터의 개성을 잘 살린 성우 ‘토미나가 미나’의 연기와 결합되어 본연의 매력을 한층 더 높였다.

‘토미나가 미나’는 PlayStation 버전 ‘메탈슬러그 1’에서 같은 캐릭터를 담당한 바 있으며, 인기 격투게임 ‘더 킹 오브 파이터즈 2001’에서 ‘앙헬’의 목소리를 연기하여 이미 많은 게임팬을 확보하고 있는 유명 성우이다.

이꼬르의 신명용 대표는 “오리지널 메탈슬러그의 매력을 최대한 재현하기 위해 실제 원작에 참여했던 성우와 함께 작업을 진행하였다”며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많은 플레이어들이 어릴 적 추억을 떠올리며 더 큰 재미를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외에도 ‘메탈슬러그 인피니티’는 10월 실시할 업데이트에서 신규 슬러그 2종과 할로윈 특집 병사 3종, ‘전술서 강화’와 같은 새로운 성장 시스템 등을 함께 추가하여 ‘메탈슬러그 인피니티’만의 무한 성장의 재미를 한층 더 끌어올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