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제11회 모바일 아카데미 경력개발 워크숍’ 성료

메르세데스 벤츠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13일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지난 10일부터 3일간 개최한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 아카데미 제11회 경력개발 워크숍’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발표했다.

모바일 아카데미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우수한 기술력과 글로벌 교육 노하우를 국내 대학 자동차 관련 학과에 제공하는 산학협동 프로그램이다. 워크숍은 참여 학생들의 자동차 산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향후 진로 설정 및 경력개발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매 학기 실시하는 중이다.

이번 워크숍은 12개 협력 대학 중 6개 대학 72명의 대학생을 대상으로 경기도 용인 소재 대웅경영개발원에서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멘토링 세션에서는 국내 메르세데스-벤츠 직원 및 모바일 아카데미의 수료생이자 현장에서 근무 중인 선배를 초청해 사례를 듣는 시간을 가지면서 그 의미를 더했다. 특히 매니지먼트와의 대화 프로그램에서는 류인진 KCC오토 사장이 직접 참여해 학생들과 함께 향후 진로에 대해 활발하게 질의응답을 주고받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류인진 사장은 “자동차산업과 메르세데스-벤츠에 대한 학생들의 뜨거운 관심에 감동을 받았다”면서 “학생들이 꿈을 이루고 미래의 자동차 업계를 이끌어갈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